남원시의회 양희재 의장, 지방의정봉사상 수상 - 보도자료
- 현장 중심 의정활동으로 시민과 소통하는 열린 의회 구현 -

양희재 남원시의회 의장이 지난 19일,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회장 조영훈)가 수여하는 ‘지방의정봉사상’을 수상했다.

지방의정봉사상은 투철한 사명감과 봉사정신으로 지역사회의 미래를 개척하고 지방자치 발전에 기여한 공이 큰 지방의회 의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양희재 의장은 지방자치에 대한 확고한 신념과 열정으로 적극적인 현장중심의 의정활동을 펼쳐 시민과 소통하는 열린 의회 구현에 기여한 점이 높이 평가되어 수상자로 선정됐다.

​양 의장은 3선 의원으로 남원시의회 제7대 후반기 부의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제8대 후반기 의장직을 맡아 각종 지역 현안 사항에 대해 시민들을 대변하고, 집행부에 대한 감시와 견제라는 의회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하여 의회 발전에 공헌했다.

​특히 작년 남원에 발생한 유례없는 수해에 대응하여 섬진강 유역 지방의회의 공동성명을 이끌어내고, 코로나19로 인해 실의에 빠진 시민들이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긴급재난지원금을 편성했으며, 국립공공보건의료대학 설립 촉구를 위해 적극적으로 행동하며 의정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양희재 의장은 “앞으로도 시민의 행복한 삶을 위해 노력하겠으며, 내년에는 지방자치법이 전면 개정됨에 따라 잘 준비하여 시민들과 더 가까운 의회, 정책 효용성을 피부로 느끼게 하는 의회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